::: IUCHEM :::
 


총 게시물 208건, 최근 0 건 안내 글쓰기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한국이구스, 금속 검출 가능한 플라스틱 소재 개발

글쓴이 : Riushop 날짜 : 2016-08-02 (화) 14:32 조회 : 1460

무급유 폴리머에 자성을 더해 식품 이물질 유입 차단

 

한국이구스.jpg

한국이구스가 금속 검출이 가능한 플라스틱 소재를 개발했다. 식품 및 포장 산업에 적용되는 모든 기계 부품들은 공정 내내 어떤 종류의 오염 물질도 포함되지 않도록 최고 수준의 안전 기준이 요구된다.


igus 구면형 베어링은 무급유 타입으로 이러한 안전 요건에 부합할 뿐만 아니라, 플라스틱에 금속 자성체를 넣음으로써 금속 검출기에도 반응한다. 또한 윤활유 급유나 비자성체의 유입으로 발생할 수 있는 다운 타임까지 미연에 방지할 수 있다.


금속 검출기의 사용은 식품 및 포장 산업 현장에서 이미 업계의 표준이 되었다. 생산 환경에서 발생할 수 있는 어떠한 금속 입자도 탐지함으로써 신속히 제거가 가능하다.


그렇다면 플라스틱 소재로 금속 검출은 불가능할까. 퀼른에 소재하고 있는 모션 플라스틱 전문 업체 igus는 그에 대한 솔루션으로 지금의 고성능 특수 폴리머에 자성체 재질을 더한 특수 폴리머 재질을 개발해 냈다. 표준 금속 탐지 방법처럼 간단하게 플라스틱으로도 금속 검출이 가능하다.


현재 이 소재가 사용된 제품은 igubal(이구발: 각도 조정용 베어링) 시리즈로, 로드 엔드 베어링 및 클레비스 조인트, 플랜지 베어링, 구면형 베어링과 필로우 블록 베어링이 포함된다. 하우징과 구형 볼 모두 자성 재질로 제작되며, 각도 보정용 베어링 외 xiros M180과 같은 볼 베어링도 자성체 재질로 출시된 바 있다.


또한 이 고성능 폴리머가 갖는 장점은 무엇보다 급유가 필요 없다는 점이다.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